• 최종편집 2019-08-23(토)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18.03.16 15:59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분당경찰서(서장 유현철)는 13일 경찰서 2층 회의실에서 분당구청 사회복지과, 한국피해자지원협회 경기동부지부, 경찰서 협력단체인 피해자멘토위원회 등 8명이 참석한 가운데 범죄피해자 지원을 위한 유관기관 사례회의를 가졌다고 14일 밝혔다.
이날 회의에서 최근 발생한 가정폭력 살인미수 피해자에 대한 피해회복 및 지원을 위한 각 기관들의 역할분배, 지원방안 등의 의견을 교환했다.
특히, 경찰에서는 가해자 출소일에 대비한 신변보호, 분당구청에서는 수술비 및 생계비 등 긴급복지 지원을 적극 검토예정이며, 한국피해자지원협회 경기동부지부는 지속적인 상담과 심리치료 지원을 결정했다.
유현철 분당경찰서장은 “유관기관 맞춤형 사례회의를 통한 신속하고 폭넓은 지원방안으로 범죄피해자가 조속히 일상생활로 복귀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는 분당경찰이 되겠다”고 말했다.
태그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분당서, 범죄피해자 맞춤형 지원 유관기관 사례회의 개최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