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19-11-20(수)

IPU 총회에서 칠레 상원의원 등 이재명 경기지사 탄원서명 동참

세르비아 국회부의장 등 8명 탄원은 유승희 의원을 통해 대법원 제출 예정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19.10.20 16:29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칠레 후안 의원.jpg

 

[아이디위클리]세르비아 베오그라드에서 개최된 국제의원연맹(IPU) 총회에서 각국 주요 의원들이 이재명 경기도 지사 구명을 위한 탄원서 서명에 동참했다.   

국제의원연맹에 참석한 칠레 상원의원 등 8명의 의원은 영문으로 준비된 탄원서에 서명하고 이재명 지사가 지사직을 유지할 수 있도록 해야 한다는 의견을 모은 것으로 전해졌다.

탄원서 서명에 동참한 의원은 칠레 Juan Pablo LETELIER 상원의원(남), 짐바브웨 Tsitsi Veronica MUZENDA 상원의원(여), 케냐 Susan KIHIKA 상원의원(여), Naisula LESUUDA 하원의원(여), 콩고민주공화국 Madeleine NIKOMBA SABANGU 상원의원(여), Stephane MIRUHO MUGOROZI 상원의원(남), 나카라구아 Maritza ESPINALES 국회 부의장(여), 세르비아 Gordana COMIC 국회 부의장(여) 등 8명이다.

영문으로 된 탄원서에는 “이재명 지사는 대한민국 17개 광역자치단체장 중 가장 압도적인 지지로 당선되었고, 훌륭한 도정 능력으로 경기도와 성남시뿐만 아니라 다른 지역에서도 많은 지지와 존경을 받고 있다”면서 “한국 정치의 소중한 자산인 이재명 지사가 계속해서 도정을 이끌 수 있도록 공정하고 정의로운 판결을 내려주실 것”을 대법원에 탄원하는 내용이 주로 담겨진 것으로 알려졌다.

태그

전체댓글 0

  • 89118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IPU 총회에서 칠레 상원의원 등 이재명 경기지사 탄원서명 동참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