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19-12-06(월)

경기도건설산업노동조합, “어두운 숲의 달빛 이재명 지사... 노동자 위해 일하게 해달라”

350여 조합원 도청 앞에서 탄원성명 기자회견, 2천2백명 조합원 탄원서명 전달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19.11.07 12:44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qqq.jpg



[아이디위클리]한국노총 전국건설산업노동조합 경기지역본부 조합원들이 7일 오전 10시 도청 신관 앞에서 ‘이재명 도지사 지키기 탄원성명 발표 기자회견’을 열었다.


주최측 추산 350여 조합원들은 “경기도의 일꾼 이재명 지사가 계속 일하게 해주세요”, “무죄!! 무죄!! 이재명 지사는 무죄!!” 등 이 지사의 무죄선고를 강력히 촉구했다. “경기도지사로서 지금처럼 노동자를 위해 일해주길 희망한다”고 밝혔다.


조합원들이 모은 탄원성명과 서명부는 ‘경기도지사 이재명 지키기 범국민대책위원회’ 노민호 집행위원장에게 전달되었으며, 범대위는 서명부를 곧바로 우편을 통해 대법원에 접수할 예정이다.


2천2백명의 조합원이 탄원서명한 것으로 전해졌다. 한국노총 전국건설산업노동조합 조합원 2만5천여명 중 경기지역본부에는 1만여명의 조합원이 있다.

태그

전체댓글 0

  • 25746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경기도건설산업노동조합, “어두운 숲의 달빛 이재명 지사... 노동자 위해 일하게 해달라”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