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0-09-23(수)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20.01.22 09:32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시민528명이 요구하는 여수동 통행로 지도.jpeg

 

[아이디위클리]성남동·하대원동 등 528명 주민들이 ‘여수동 인공폭포공원’ 연결통로를 만들어달라며 성남시와 성남시의회에 청원서를 전달했다.


최재철 성남동성당 주임신부 외 527명은 21일 “공원은 시민의 삶의 질을 높여주는데 중요한 역할을 하고 있다”며, “여수동에 인공폭포 공원과 산책로를 잘 가꾸어 놓고도 접근성이 떨어져 이용을 못하고 있는 상황”이라고 지적했다.


이어 “성남동, 하대원동과 공원 사이에 경충대로가 있기 때문에 현재 성남동, 하대원동에 사는 주민들이 공원과 산책로를 이용하려면 신호등도 없는 여수교차로 도로횡단 4회를 포함해 위험하게 여러 번 도로를 건너가야 한다”며 “하대원 시장을 통해서 갈 수도 있지만, 그러면 멀리 돌아가야 할 뿐 아니라, 인공폭포 공원에 다다를 수도 없다”고 정책 민원을 제출한 배경을 설명하고, 여수동 통행로 지도와 민원 이유를 상세하게 적어 백승우 성남동성당 정의평화분과장이 성남시와 성남시의회에 제출했다.


이어 산성역 주변 신흥주공아파트에 남한산성 산행 육교를 만든 사례를 들었다.

태그

전체댓글 0

  • 94346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여수동 인공폭포공원 통행로 만들기” 528명 주민청원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