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1-04-14(수)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21.02.24 10:54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61b894270b53af7a8a2fe5deba0f22ea_Ifsevd2GCWlJiM41.jpg


[아이디위클리]성남시가 정자동 한솔마을 5단지에 대한 리모델링 사업계획을 2월 23일 승인했다. 수도권 1기 신도시 아파트 중에서는 최초다.


한솔마을 5단지 리모델링 사업은 수평 및 별동 증축 방식으로 사업 규모는 기존 12개동에서 16개동으로 4개동이 늘어나고, 세대수는 1,156세대에서 1,271세대로 115세대가 증가하며, 연면적은 8만 5,908㎡에서 20만 236㎡로 11만 4,328㎡가 늘어난다.


또한 기존 지상과 지하 1개층 주차장을 지하 3개층으로 확대해 주차대수는 529대에서 1,834대로 늘어나고, 작은도서관과 주민운동시설, 주민카페 및 키즈짐 등 커뮤니티 시설을 확대 설치함으로써 주거환경이 크게 개선될 것으로 보인다.


그동안 성남시는 1990년 초반부터 단기간에 공급된 분당신도시를 중심으로 노후 공동주택이 급증함에 따라 주거환경 개선 및 도시환경 정비를 위하여 2013년 전국 최초로 「공동주택 리모델링 지원에 관한 조례」와 「공동주택 리모델링 기금 설치 및 운용 조례」를 제정하여 공동주택 리모델링을 행정·재정적으로 지원해 왔다.


대표적으로 리모델링 공공지원단지 공모를 통한 기본설계 및 조합설립 지원, 안전진단 및 안전성검토 비용에 대하여 무상 지원하고, 조합사업비와 공사비에 대한 융자지원 및 시중 금융기관에서 사업비 융자시 이자 차액을 지원하는 이차 보전 제도 등이 그것이며, 리모델링 지원에 있어 타 지자체의 선도적 역할을 해오고 있다.


시 관계자에 따르면 성남시는 무지개 4단지와 느티마을 3·4단지, 매화마을 1·2단지 등 리모델링 추진 단지에 대해 행정·재정적 지원을 통해 공동주택 단지의 지속 가능한 재생을 도모할 계획이며, 노후 아파트에 대한 리모델링을 통해 누구나 살고 싶은 쾌적한 정주도시 성남으로 만들어 가겠다는 입장이다.

태그

전체댓글 0

  • 34734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성남시 정자동 한솔마을 5단지 리모델링 사업계획 승인... 1기신도시 최초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