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0-06-05(금)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11.02.15 00:20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성남시의회(의장 장대훈)에서는 제176회 임시회 본회의에 의회운영위원회 이재호 위원장 등 21인이 발의한 성남시의회 의원 윤리강령 위반 심사요구의 건을 상정 하여 회기 중 윤리특별위원회를 개최 한다고 밝혔다.

이번 윤리강령 위반 심사요구의 건은 지난달 27일 판교동 주민센터에서 발생한 이숙정 의원의 공공근로(아르바이트) 근무 여직원에 대한 불미스러운 사건에 대한 철저한 조사 및 재발방지를 위해 의원 발의로 윤리특별위원회를 소집 요구함에 따라 상정․개최하게 되었다.

성남시의회 장대훈 의장은 “이번 일은 언론 보도를 통해 전국적으로 이슈화되어 성남시민의 자존심에 상처를 입히고 명예를 실추 시킨 사항으로 지난 2월 7일 성남시의회 의원 일동이 대(對)시민 사과문을 발표한 바도 있으며, 높은 도덕성과 공․사 생활에 있어 모범을 보여야 할 시의원의 본분을 망각한 행동으로 절대 용납 할 수 없으며 이번 윤리특별위원회에서 심도 있는 논의를 거쳐 엄중한 책임을 물을 것이다”라고 밝혔다.

지방자치법 88조(징계종류와 의결)에 의하면 징계의 종류에는 공개회의에서의 경고․사과, 30일 이내의 출석정지, 제명으로 구분되어 있으며 제명의 경우 제적의원 2/3의 이상의 찬성이 있어야 한다.








태그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성남시의회, 이숙정 의원 징계 절차 밟는다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